[세상을 바꾸는 즐거운 습관] ―수은과 먹을거리

  • 하지원 에코맘코리아 대표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 기사목록
  • 스크랩하기
  • 블로그담기

입력 : 2017.08.01 09:33

폐형광등·건전지 투기… 해산물 수은 오염 심각


	폐형광등·건전지 투기… 해산물 수은 오염 심각
우리가 먹는 음식에는 어느 정도의 수은이 들어 있을까요? 최근 미국의 유명 소비자 잡지인 컨슈머 리포트에 우리가 자주 먹는 참치에 수은이 포함돼 임신부가 섭취할 경우 태아에 치명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보고서가 게재돼 논란이 일었어요. 왜냐하면 미국식품의약국(FDA)에서는 임신부와 어린이는 영양과 성장을 위해 참치, 명태, 새우, 연어 등 해산물을 섭취하라고 권고하기 때문이죠.

바다의 중금속 오염이 심각해지면서 해산물의 수은 오염이 세계적인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어요. 수은 중독은 심하면 각종 질병 등 우리 몸에 심각한 결과를 초래하는데요. 옅은 농도에서는 수은 중독이 잘 나타나지 않는다고 해요. 그래서 수은 오염이 우려되는 식품들은 양을 제한해 먹는 게 중요하답니다.

그리고 우리 몸에 축적된 수은을 몸 밖으로 배출하는 데는 우리 농산물이 효과적이라고 해요.

마늘과 양파는 수은을 배출하는 데 도움을 주는 대표적인 식품이죠. 또한 비타민 C와 섬유질이 많은 음식도 수은의 체외 배출과 건강 회복에 긍정적인 효과를 미친다고 해요.

우리가 즐겨 먹는 참치가 논란의 중심이 된 데는 인간의 영향도 컸어요. 우리가 아무렇게나 버린 형광등과 건전지 등이 토양, 해양을 수은으로 오염시키고, 그 속에서 자란 동식물을 섭취하면서 수은 중독으로 힘들어하게 된 거죠. 무시무시한 부메랑 놀이, 언제까지 계속해야 할까요?

〉〉 환경을 살리는 작은 실천법

폐형광등은 수은 등 해로운 물질이 함유돼 있는 유해 폐기물이에요. 그래서 땅속에 묻거나 바다에 버리면 토양과 해양을 오염시키지요. 폐형광등은 반드시 일반 쓰레기와 분리해서 버려야 한답니다.

소년조선일보·에코맘코리아·㈜대교·주니어북스 공동기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