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선생의 세계사 교실] (23) 세 강 유역에서 동아시아 문명 꽃피다

  • 프린트하기
  • 이메일보내기
  • 기사목록
  • 스크랩하기
  • 블로그담기

입력 : 2018.08.09 09:39

랴오허·황허·양쯔강 중심으로 농사 시작… 동아시아 문명 발달

"이제 4대 문명 중 마지막인 동아시아 문명을 공부해보자. 동아시아에서는 이 지도<★>에 표시된 네 곳에서 수준 높은 신석기 문화가 발생해서 문명으로 발전했어. 북쪽은 랴오허강 유역, 중간은 황허강 중류 유역의 산둥 지역, 그리고 남쪽은 양쯔강 유역이지."

"모두 어김없이 큰 강 주변에 있네요."

"그래. 큰 강을 중심으로 문명이 시작되는 건 모든 고대 문명이 비슷해."

"황허강이라면 혹시 황허 문명 말씀하시는 건가요? 책에서 본 적 있거든요."

왕수재가 아는 척했다.

"그래. 예전에는 황허강 중류 유역에서 먼저 문명이 발달하고 동아시아 지역 전체로 퍼져 나갔다고 생각했어. 그런데 다른 여러 곳에서도 동시에 문명이 발생했고, 그 수준도 황허 문명에 전혀 뒤지지 않았다는 사실이 밝혀졌지. 그래서 요즘은 동아시아 문명이라는 말을 더 많이 쓴단다."

"근데 선생님, 신석기 문화는 농사를 지으며 시작되잖아요? 동아시아에서는 언제 농사를 짓기 시작했어요?"

나선애가 용선생에게 질문했다.
	양쯔강 중류 유역. 양쯔강은 티베트 공원에서 시작해 황해로 흘러드는 강으로 길이가 6000㎞에 이른다. 기원전 7000년 무렵에 이곳에서 세계 최초로 벼농사가 시작됐다.
양쯔강 중류 유역. 양쯔강은 티베트 공원에서 시작해 황해로 흘러드는 강으로 길이가 6000㎞에 이른다. 기원전 7000년 무렵에 이곳에서 세계 최초로 벼농사가 시작됐다.
"기원전 7000년 무렵이야. 그 무렵의 양쯔강 중류 신석기 시대 유적에서 볍씨가 발견됐단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벼농사의 흔적이지. 기원전 6000년 무렵에는 황허강 중류 유역에서도 농사를 지었어. 조를 재배하고 돼지와 닭을 비롯한 가축을 길렀단다."

"잠깐만요! 같은 중국인데 왜 재배한 작물이 달라요?"

"기후와 토양이 다르기 때문이야. 황허강과 랴오허강 유역은 서늘하고 비가 적게 내릴 뿐 아니라 토양도 물이 쑥쑥 잘 빠져. 그래서 서늘하고 건조한 곳에서 잘 자라는 조와 기장을 재배했지. 반면 양쯔강 유역에서는 따뜻하고 물이 많은 곳에서 잘 자라는 벼를 재배했단다."

"이제 농사도 짓고 가축도 기르기 시작했으니 문명이 발생하겠죠?"

"기원전 5000년부터 네 곳에서 문명이 발전하기 시작했어. 저마다 특징이 달랐지. 대표적인 차이점은 토기 색깔이야. 양쯔강 유역에서는 까만색 토기를 만들었고, 황허강 중류 유역에서는 색깔을 입힌 채색 토기, 산둥 지역에서는 흰색 토기를 주로 만들었지."
	①산둥 지역에서 발견된 신석기 시대 후기의 하얀색 토기.
②양쯔강 유역 제사장 무덤에서 발견된 옥 공예품. 제사장의 권력이 막강했음을 보여준다. ③양쯔강 하류 항저우 근처에서 발견된 까만색 토기.
①산둥 지역에서 발견된 신석기 시대 후기의 하얀색 토기. ②양쯔강 유역 제사장 무덤에서 발견된 옥 공예품. 제사장의 권력이 막강했음을 보여준다. ③양쯔강 하류 항저우 근처에서 발견된 까만색 토기.
"신기한 일인데요?"

"그래. 하지만 비슷한 점도 있어. 기원전 3000년 무렵이 되면서 제사장의 권력이 막강해졌고 계급이 나뉘었어. 전문 장인이 등장하는 등 사회가 복잡해졌단다."

"왜 갑자기 제사장의 권력이 막강해지는데요?"

"어디서나 농사를 짓기 시작하면 제사가 매우 중요해져. 하늘의 뜻에 따라 풍년이 들 수도 있고, 흉년이 들어 굶어 죽을 수도 있거든. 그래서 제사를 지내는 제사장의 권력이 강해진 거야. 제사장은 장인들을 시켜 제사에 쓸 특별한 제기나 의례용품들을 만들었는데, 제기와 의례용품의 재료와 제물을 구해 오는 과정에서 교역도 차츰 발달했단다."

"모든 게 제사를 중심으로 돌아갔군요."

"기원전 3000년 무렵이 되면 제사장은 사실상 거의 왕이나 다름없어. 기원전 2000년 무렵이면 마침내 황허강 유역에서 중국 최초의 국가가 탄생한단다. 다음에는 이 나라가 어떻게 만들어지고 발전해 가는지 알아보기로 할까?"
	★최초로 벼농사를 지은 지역과 동아시아 문명 중심지를 표시한 지도.
★최초로 벼농사를 지은 지역과 동아시아 문명 중심지를 표시한 지도.
용선생의 핵심 정리

동아시아에서는 기원전 7000~6000년 사이에 농사를 짓기 시작. 황허강 유역, 양쯔강 유역, 랴오허강 유역에서 문명이 발달함. 기원전 2000년 무렵 황허강 유역에서 최초의 국가가 탄생.
■똑똑! 세계사 퀴즈

1. 아이들이 동아시아 문명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어. 틀린 말을 하는 사람은 누구지?
(      )

①큰 강 유역을 중심으로 문명이 발달했어.
②유목 생활을 하며 다른 지역과 활발히 교역했어.
③기원전 5000년부터 서로 독자적으로 문명이 발달했어.
④기원전 7000년 무렵부터 세계 최초로 벼농사가 시작됐어.


2. 기원전 3000년 무렵부터 동아시아 지역에서 제사장의 권력이 막강해지며 계급이 나타났어. 그 이유는 무엇일까? (        )

①외적의 침입과 전쟁이 잦아졌기 때문이다.
②죽은 뒤의 세상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③외부와 교역이 발달해 상업이 중요해졌기 때문이다.
④농사를 짓기 시작해 제사가 매우 중요해졌기 때문이다.

정답 1. ② 2. ④

사회평론 '교양으로 읽는 용선생 세계사' (차윤석·김선빈 외 글, 이우일 외 그림)